본문 바로가기

평창올림픽

평창올림픽, 놓쳐버린 골든데이 아직 끝나지 않았다 평창동계올림픽, 앞으로 기대되는 메달 종목 끝날때까지 끝난 것이 아니라고 하지 않았나. 평창 동계올림픽의 폐막이 임박하여 놓친 쇼트트랙의 골든데이는 너무 아쉬웠다. 3개의 금메달을 거머쥐었다면 당초 목표했던 금메달 8개에 근접할 수 있는 기회였다. 하지만 우리 선수들은 최선을 다했으니 누구를 탓할 수는 없다. 임효준이 계주에서 넘어졌고, 최민정과 심석희가 충돌하였지만 경기에 뛰었던 선수 보다 아쉬운 사람이 있을까. 그래서 올림픽의 금메달은 하늘이 내려준다고 했나보다. 그럼, 이대로 안방에서 열린 올림픽의 막이 내리는 것일까? 그렇지 않다. 꼭 메달을 따야하고 1등을 해야 하는 것은 아니지만 다시 한번 평창 올림픽 메달프라자에서 애국가가 울릴 수 있는 기대 종목을 정리해 봤다. 2월 23일! 최고의 흥행종.. 더보기
북경왕징 추천 산책코스, 명문미대 중앙미술학원 산책하다 만난 중국 최고미술명문, 중앙미술학원 얼마 전 우연히 중앙미술학원(中央美术学院)을 산책하게 되었는데 알고 보니 중국에서도 상당히 유명한 대학이라 한다. 호기심이 생겨 중앙미술학원에 대해 좀 더 알아 보았다. 일단 중국에서는 대학교를 학원(学院)이라 부른다. 처음엔 그야말로 사교육의 학원이라 생각했는데 한국의 홍익대처럼 베이징은 물론 중국에서 미대 중에서는 가장 명문으로 손꼽힌다. 중앙미술학원을 찾아나서게 된 것은 사실 아내가 대학 근처에 한적한 공원과 맛있는 커피로 유명한 카페가 있다길래 산책 겸 발길했다. 아이들이 킥보드를 마음껏 타고 싶어한터라 공원에 가면 좋겠단 생각 때문이었다. 자전거와 킥보드를 타고 가니 대서양신청에서도 그리 멀지 않아 보인다. 다만 길을 잘못 들었는지 카페는 찾지 못하.. 더보기
한화, 평창동계올림픽 불꽃행사 및 성화봉 250억 후원 한화, 평창동계올림픽 개/폐막식 공식 후원 올해는 올림픽의 해이다. 곧 8월이면 남미 최초로 브라질에서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이 개최된다. 벌써 31번째 올림픽이다. 브라질이 지구 반대편에 위치해 있기 때문에 대부분 밤을 새며 경기를 봐야 하는지라 낮과 밤이 바뀔까 걱정이 앞서지만 그보다 더 걱정스러운 것은 요즘 세계 각 국에서 워낙 테러가 잦다 보니 안전사고 없이 폐막할 수 있을까 싶다. 그리고 2년 뒤면 드디어 우리나라에서 평창 동계올림픽이 열린다. 88 서울올림픽에 이어 하계와 동계 올림픽을 생애에 모두 경험할 수 있다는 것은 그야말로 행운이고 축복이다. 그런 점에서 이번 평창 동계올림픽에 남다른 의미를 가진 기업이 있다. 바로 한화그룹이다. 한화그룹은 2018년평창동계올림픽 성공개최를 위해 공식 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