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슈퍼스타K5

슈퍼스타k5, 박시환 91점 호평한 윤종신 심사평 주목하는 이유 슈퍼스타k5 박시환과 임순영의 엇갈린 운명 Top10의 첫 생방송 무대가 끝나고 박시환과 임순영이 나란히 무대에 섰다. 라이벌 미션에서도 함께 무대에 섰던 이들이지만 이번엔 상황이 달랐다. 한 명은 Top8 진출, 한 명은 탈락. 얄궂은 운명의 기로 속에서 합격의 선택을 받은 것은 박시환이었다. 임순영은 심사위원 점수에서 더 높은 점수를 받았지만 시청자들의 마음을 돌려놓지 못했다. 또 한번 시청자 투표가 박시환을.. 더보기
슈퍼스타k5, 포텐 터진 송희진 불문율 깨고 첫 여성우승자 탄생할까? 송희진 바람기억 두 번째 포텐, 박시환 보다 주목슈퍼스타k5 Top10의 첫 생방송이 무대에 올랐다. 60% 이상의 <국민의 선택>을 받은 박시환이 예상대로 Top10에 올라 Top8에 진출했다. 하지만 이 날 주인공은 박시환이 아니라 송희진이었다. 박시환이 심사위원들의 혹평을 받은 반면 열 번째 마지막으로 무대에 오른 송희진은 심사위원 윤종신과 이하늘로부터 10명 중 최고의 무대였다는 찬사를 받으며 가장 먼저 top8 .. 더보기
슈퍼스타k5, 박시환 Top10 탈락에 숨겨진 제작진의 본심 슈퍼스타k5, 변상국에 이은 박시환도 충격의 탈락 슈퍼스타k5 제작진이 초강수를 둔 것일까? top10이 공개된 방송에서 박시환은 컨디션 난조에도 불구하고 김광진의 <편지>를 열창했지만 탈락의 고배를 마셨다. 라이벌미션 당시 걸렸던 감기가 낫지 않아 목상태는 여전히 좋지 않았지만 그가 가장 자주 불렀던 노래고 감정도 이입이 잘 된다고 말한 만큼 무난하게 깔끔한 고음을 선보였다. .. 더보기
가혹해진 슈퍼스타k5 탑 Top10, 변상국 충격의 탈락 슈퍼스타k5 탑 10을 뽑는 심층면접이 한층 가혹해졌다. 풀사이드 파티와 함께 제주도를 배경으로 화려했지만 참가자들에게는 더욱 강심장이 요구됐다. 결정된 탑10의 운명. 그리고 그 운명을 바꿀 수 있는 마지막 기회의 무대.         Top10일까 탈락일까, 이미 결정된 운명의 봉투를 들고 한 명 한 명 혼신의 무대를 펼쳤다. 이 날 방송에서 가장 충격을 준 것은 변상국의 탈락. 이미 앞선 무대를 통.. 더보기
슈퍼스타k5, 블랙위크 이은 Top10 한번의 반전 남았다 슈퍼스타k5, 블랙위크로 업그레이드 된 라이벌미션   슈퍼스타k의 꽃은 누가뭐래도 라이벌 미션이다. 끊임없는 서바이벌 과정을 통해 슈퍼스타를 선발하는 슈퍼스타k이지만 생방송으로 가는 중요한 길목이다 보니 참가자들의 잠재력이 발휘되기 때문이다. 특히, 라이벌 미션을 통해 Top10의 윤곽이 드러나고 스타성이 점쳐지기도 한다.   지난 시즌 슈스케4에서 로이킴과 정준영이 라이벌미션에서 <먼지가 되어>를 선곡해.. 더보기
슈스케 제작진이 전격 공개한 슈퍼스타k5 블랙위크 블랙위크 궁금증에 제작진 전격 공개   지난 주말 포털 검색창을 강타했던 블랙위크에 대해 제작진이 입을 열었다. 블랙위크는 하프미션으로 가는 마지막 추가합격자를 남겨놓은 상황에서 예고를 통해 갑작스레 등장하며 누리꾼들의 궁금증을 키워갔다. 슈스케 제작진이 전격공개한 슈퍼스타k5에 처음으로 도입된 블랙위크의 실체는 무엇일까?           블랙위크의 블랙이란?   .. 더보기
블랙위크, 침체에 빠진 슈퍼스타K5 구원투수 될까? "지금 이 순간부터 블랙위크를 시작합니다"   심사위원 이승철의 마지막 한마디가 시청자들을 멘붕에 빠뜨렸다. 그렇게 블랙위크는 박시환이냐, 박재한이냐, 스테파노 김대성이냐 마지막 추가합격자 1명을 남겨놓은 찰나에서 갑작스레 등장했다.           결국 마지막 추가 합격자는 다음주까지 기다려야 알 수 있게됐지만 그보다 슈스케에 처음 도입된 블랙위크에 대한 궁금증과 기대.. 더보기
슈퍼스타k5, 한경일 향한 조권 심사 혹평이지만 정확했다 조권의 심사평 어땠길래 비난받나?   슈퍼스타k5에 출전해 화제를 모았던 가수 한경일의 무대가 드디어 전파를 탔다. 아이돌 일색으로 변해버린 가요계에서 잊혀진 11년차 가수 한경일은 자신이 가수임을 숨기고 본명 박재한으로 도전했다. 공정한 심사와 초심으로 돌아가겠다는 마음도 있었고 <내 삶의 반>을 히트시킨 인기가수 한경일은 이미 대중에게 잊혀진 껍데기에 불과했다.   ▶ 관련글 - 한경일, 본명 박재한..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