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태양광

한화, 태양광+사회공헌 결합한 해피선샤인 캠페인 6년째 지속 태양광+사회공헌 결합한 신개념 기업CSR 활동 전개한화그룹이 지난 11월 15일 충북 진천에 위치한 참전유공자 주택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기증하고 '해피선샤인 캠페인'을 6년째 이어갔다.해피선샤인 캠페인은 한화그룹의 주력사업인 태양광 발전설비를 복지시설 위주로 지원하여 에너지 빈곤계층을 지원하는 사업이다. 친환경 에너지로 각광받는 태양광과 사회공헌을 결합해 신개념 사회공헌활동이라고 평가 받고 있다.이번에 해피선샤인 캠페인으로 태양광발전 설비를 갖추게 .. 더보기
포춘지, 글로벌 500대 기업 발표, 한화 52계단 상승 두각 월마트 3년 연속 1위, 한화 국내 가장 가파른 상승세 두각포춘이 올해도 어김없이 글로벌 500대 기업을 발표했다. 매년 기업의 매출액을 기준으로 랭크되는 올해 발표에서 두각을 나타낸 기업은 어디일까?일단 차이나 열풍이 거센바람을 일으켰지만 세계 최대 유통기업인 월마트가 3년째 1위자리를 지켰다. 중국의 state Grid(국가전력망공사), 차이나내셔널 페트롤리엄, 시노펙(중국석유화공)이 Top5에 이름을 올리며 2위~4위를 각각 차지했다. 차이나내.. 더보기
태양광 중소벤처기업 단지 조성, 한화서산솔라벤처단지 준공 태양광 글로벌 1위기업의 의미있는 행보최근 영국의 한 연구소는 석유를 비롯한 화석연료가 10년 내 고사할 것이라고 전망했다. 화석연료가 바닥나고 있기도 하지만 빠르게 신재생 에너지가 대체할 것이기 때문이다.미래청정 에너지에 대한 국가 및 기업들의 관심을 꾸준히 이어져왔다. 그 중에서 한화그룹이 눈에 띄는 이유는 기업의 사활을 태양광 에너지에 걸만큼 전념하는 모습이기 때문이다. 최근 포춘지가 발표한 500대 기업에서 1년 새 가장 성장세가 가파른 기업.. 더보기
한화 태양광 결실, 죽도 친환경 에너지 자립섬으로 탈바꿈 서해안 지역의 첫 에너지 100% 자립섬 탄생 비화 죽도(竹道)를 아시나요? 대나무가 울창해 붙여진 이름 죽도, 충남 홍성군 앞바다에 위치한 작은 섬으로 면적이 불과 158,640㎡밖에 되지 않는다고 한다. 섬에 거주하는 주민은 고작 31가구의 70여 명이 전부. "디젤 발전기를 사용하던 그동안은 매우 시끄럽고 매연이 발생했죠. 저녁에는 전등이 깜빡거리기도 하고"마을 대표인 이성준 이장님의 말씀. 전력이 부족한 것은 결코 먼나라의 .. 더보기
한화그룹, 다보스포럼에 던진 '태양광 기업' 출사표 한화 하면 이제 태양광 기업 떠오르는 이유새해를 맞아 다보스포럼이 지난 1월말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렸다. 세계경제를 움직이는 경제 포럼으로 유명한 다보스포럼은 올해에도 100여개국 지도자 2천5백여여명이 참석했다. 개막 첫날 박근혜 대통령이 '창조경제와 기업가 정신'을 주제로 특별 연설을 해 화제가 되었지만 한편에는 세계 3위 태양광 기업으로 우뚝 선 한화의 위용이 빛나기도 했다.다보스 포럼 / 세계경제 포럼(Wo.. 더보기
한화 태양광 사업 승승장구, CSR 해피션샤인도 중국 확대 미래 주요 에너지원으로 주목받고 있는 태양광 사업에 매진하고 있는 한화의 성장세가 눈에 띄게 상승하고 있다. 한화큐셀, 한화솔라원 등 한화그룹의 태양광 회사들이 전세계 태양광 시장에서 의미있는 사업성과들을 내고 있는 한편 해외에서의 태양광 에너지 관련한 사회공헌사업(CSR)도 활발히 전개하고 있다. ■  한화큐셀 하와이 오아후(Oahu)섬에 5MW 규모의 태양광 발전소인 칼렐루아 재생에너지 파크(Kalaeloa R.. 더보기
한화 김태희 광고, '한화 해를 따라 길을 떠나다' 2% 아쉬운 이유 한화그룹 광고, 여신 김태희가 너무 강했다   얼마 전 올해 60주년을 맞은 한화그룹의 새광고가 TV 전파를 탔습니다. ‘내일을 키우는 에너지’캠페인의 일환으로 <내일의 해> 캠페인이 런칭돼 오프닝 편과 태양광 편 총 두 편의 CF가 11월과 12월부터 각각 선보인 것인데요. 한화프렌즈 기자단으로 활동하다 보니 반가운 마음에 누구보다 관심있게 광고를 보게 되었습니다. 여신 김태희가 모델로 나오더군.. 더보기
'태양광 세탁기'가 만드는 착한 세상!     산업혁명의 가장 위대한 발명은 무엇일까요? 산업혁명의 원동력이었던 증기기관? 일일생활권에 큰 변화를 가져다 준 자동차 혹은 비행기? 통계학자 한스 로슬링(Hans-rosling)은 세탁기라고 자신있게 이야기 합니다. 국내 경제학자 장하준 박사도 인터넷보다 세상을 더 크게 바꾼 것이 세탁기라고 자신의 저서에서 말한 바 있습니다. 세탁기는 분명 여성에게 노동의 해방을 가져다 준 혁신적인 선물입니다. 하지만 아직도 14억.. 더보기
환경을 생각하는 한화의 그린그루브페스티벌의 뜨거운 현장! 그린그루브페스티벌 현장을 가다!   지난 주말 보령머드축제에 다녀왔다고 앞서 포스팅을 통해 말씀드렸습니다. 하지만 중요한 목적이 하나 더 있었습니다. 보령머드축제와 함께 주말을 뜨겁게 달군 그린그루브페스티벌에 함께 하기 위해서인데요. 올해로 2회째 맞는 그린그루브페스티벌이 한화에서 주최한다는 사실 알고 계셨나요?   한화프렌즈 기자단으로 활동하게 된 하얀잉크가 그 현장을 아니 가볼 수 없지요! 그래서 직접 현장을 스케치 했습니다.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