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연등행렬

5월 임시공휴일, 도심에서 황금연휴 100% 즐기기 꿀팁 황금연휴, 걱정 뚝! 멀리 나가지 않고 알차게 보내기5월 6일이 임시공휴일로 확정되면서 어린이날부터 어버이날까지 4일간의 황금연휴가 펼쳐진다. 이미 대부분의 초등학교와 어린이집들은 임시휴일로 지정된 터라 아이들을 어쩌나 걱정했던 직장인 부모들은 환호성을 질렀지만 곧이어 하루이틀도 아니고 정작 어디로 가야할까 한숨이 나온다. 진작 알려줬더라면 해외 항공권 예매라도 했을텐데 아쉬워 하는 이들도 적지 않다.갑작스러운 연휴 소식에 무언가 .. 더보기
연등회, 연등행렬에서 참가한 세월호 노란리본 달기 캠페인 연등회, 연등행렬에서 참가한 세월호 노란리본 캠페인추가 구조자 0명. 세월호 침몰 사고 후 13일째, 여전히 추가 구조자 카운트는 멈춰서 있습니다. 더이상 희망을 가질 수 없는 것인가 가슴이 답답할 때 노란리본이 물결을 이뤘습니다. 팽목항에서 안산까지 그리고 서울을 비롯한 국내 각지에서 무사귀환을 기원하는 노란리본 캠페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 관련글 - 세월호의 기적, 노란리본 동참합니다.지난 주말 종로 일대에서 열린 연등회에서.. 더보기
연등회, 세월호 무사귀환 기원하는 종로 연등행렬 연등회, 세월호 무사귀환 기원 연등행렬로 차분히 진행석가탄신일을 열 흘 앞둔 26일 저녁, 동대문에서부터 조계사까지 연등행렬이 이어졌습니다. 매년 화려한 연등과 풍악이 어우러져 축제의 한마당으로 펼쳐졌던 연등회지만 올해는 어느 때보다 차분하게 진행되었습니다. 바로 세월호 참사 때문이죠. 연등회도 세월호 참사를 비켜갈 수는 없었습니다. 사실 대부분의 지역 축제가 무산되거나 연기되는 것을 감안하면 연등제가 열린 것만으..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