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박재한

블랙위크, 침체에 빠진 슈퍼스타K5 구원투수 될까? "지금 이 순간부터 블랙위크를 시작합니다"   심사위원 이승철의 마지막 한마디가 시청자들을 멘붕에 빠뜨렸다. 그렇게 블랙위크는 박시환이냐, 박재한이냐, 스테파노 김대성이냐 마지막 추가합격자 1명을 남겨놓은 찰나에서 갑작스레 등장했다.           결국 마지막 추가 합격자는 다음주까지 기다려야 알 수 있게됐지만 그보다 슈스케에 처음 도입된 블랙위크에 대한 궁금증과 기대.. 더보기
슈퍼스타k5, 한경일 향한 조권 심사 혹평이지만 정확했다 조권의 심사평 어땠길래 비난받나?   슈퍼스타k5에 출전해 화제를 모았던 가수 한경일의 무대가 드디어 전파를 탔다. 아이돌 일색으로 변해버린 가요계에서 잊혀진 11년차 가수 한경일은 자신이 가수임을 숨기고 본명 박재한으로 도전했다. 공정한 심사와 초심으로 돌아가겠다는 마음도 있었고 <내 삶의 반>을 히트시킨 인기가수 한경일은 이미 대중에게 잊혀진 껍데기에 불과했다.   ▶ 관련글 - 한경일, 본명 박재한.. 더보기
한경일, 본명 박재한으로 슈퍼스타k5 지원한 사연 인터뷰 보니 5집 가수 한경일이 슈퍼스타k5에 도전하는 가요계 불편한 현실   슈퍼스타k5에 가수 한경일이 등장했다. 34살 경기도 안산에 사는 본명 박재한으로 모습을 드러낸 그를 심사위원은 물론 나 역시 알아보지 못했다. 하지만 박재한이란 이름은 몰라도 한경일은 알고 <내 삶의 반>이란 노래의 제목은 몰라도 "깊은 사랑이 죄라면"으로 시작하는 노래는 곧 잘 따라할 수 있다.   그것이 5집 가수 한경일이 11년 동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