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교향악축제

한화와 함께하는 2016 교향악축제, 선택은 수원시립교향악단 봄을 여는 클래식 2016 교향악축제 매년 봄바람이 불면 어김없이 찾아오는 한화와 함께하는 2016 교향악축제가 올해도 찾아온다. 얼마 전 한화클래식을 소개하며 기대감을 나타냈던 바로 그 교향악축제이다. 올해로 스물 여덟 번째 봄을 맞아 예술의전당에서 펼쳐지는 교향악축제는 4월 1일 KBS교향악단의 개막연주를 시작으로 4월 22일까지 22일간 클래식 음악의 대향연을 펼친다.특히, 올해는 <오케스트라의 모든 것을 만나다>라는 부제를.. 더보기
한화클래식 2016, 바로크 고음악에 응답했다! 객석점유율 93% 한화클래식 2016, 바로크 고음악에 응답했다!왈츠의 계절 봄이 왔다. 그래서인지 산뜻한 클래식이 땡기다 요즘이다. 그런 점에서 얼마전 막을 내린 한화클래식 2016이 아쉬울 따름이다. 매년 예술의 전당에서 열리는 교향악축제로 봄을 열었는데 올해는 한화클래식이 앞서 열렸다.한화클래식은 세계적인 명성과 실력을 갖춘 해외 연주팀을 한화그룹이 매년 선별적으로 초청한다는 점에서 고품격 클래식 공연 브랜드로 자리잡았다. 클래식 애호가들의 관심이 매우 높았던 .. 더보기
2015 교향악축제 후기, 서울시향과 마에스트로 정명훈 마에스트로 다웠던 정명훈의 한마디매년 클래식으로 봄을 열어주는 한화와 함께하는 2015 교향악축제에 다녀왔다. 앞서 포스팅 한대로 기대했던 서울시립교향악단의 공연이었다. 클래식에 아직 까막 눈이지만 국내를 대표하는 마에스트로 정명훈과 금난새가 지휘하는 공연은 꼭 보고싶다는 소망이 있었기에 이번 공연에 대한 기대가 컸다.▶ 관련글 - 2015/03/20 - 한화와 함께하는 2015 교향악축제가 기대되는 이유예술의전당 음악당은.. 더보기
한화와 함께하는 2015 교향악축제가 기대되는 이유 봄과 함께 찾아오는 '한화와 함께하는 2015 교향악축제'매년 매섭던 겨울바람이 지나가면 대지의 생명이 솟아오르는 봄이 찾아오듯 올해도 어김없이 봄을 맞아 교향악축제 시즌이 돌아왔다.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서 4월 1일부터 시작되는 한화와 함께하는 2015 교향악축제는 올해로 27회를 맞은 국내 음악계 최대 규모이자 최고인 오케스트라 축제이다.개인적으로는 한화프렌즈 기자단 활동으로 인연을 맺어 벌써 4년째 관람하게 되었는데, 지난 공연도 좋았.. 더보기
세월호 아픔을 애도한 수원시향의 커튼콜, 교향악축제 교향악축제에서 흘러나온 세월호 참사 추모곡 예술의전당 콘서트홀에 장엄하면서 애달픈 선율이 가득 메웠다. 김대진 상임지휘자의 혼신을 다한 지휘에 맞춰 수원시립교향악단이 엘가의 수수께끼 변주곡 중 제9번 님로드를 연주했다. 연주가 끝나자 관객들은 박수도 잊은 채 조용히 일어나 객석을 빠져 나갔다.분명 커튼콜이었음에도 어떻게 박수는 커녕 브라보 한마디 나오지 않았을까?뜨거운 박수를 뒤로 하고 커튼콜을 하기 전 김대진 지휘자의 특별한 주문.. 더보기
한화와 함께하는 2013 교향악축제, KBS 교향악단 in 예술의전당 국내 최대 오케스트라 페스티벌의 향연   교향악에 조예가 깊으신 분이라면 반가우셨을 국내 최대규모의 오케스트라 페스티벌인 2013 교향악축제가 지난 4월 1일부터 17일까지 예술의 전당에서 펼쳐졌습니다. 교향악축제, 저도 참 좋아하는데요. 제가 한번 먹어... 아니 다녀왔습니다. ^^   사실은 조예가 깊어서가 아니라 교향악축제를 지속적으로 후원해오고 있는 한화그룹 덕분에 기회가 생겨 지난 주말 가족들과 함께 예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