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여행스토리/재래시장 탐방

[전통시장 탐방] 약령시장?! 경동시장과 헷갈리는 이들을 위한 글


최근 전통시장 살리기 캠페인의 일환으로 서울의 재래시장을 탐방하고 있습니다. 지난 주 청량리 시장에 이어 지난 주말 찾은 시장은 인근에 위치한 약령시장이었습니다.


약령시? 약령시장? 10여년 전 인근 지역에서 5년 이상을 살았던 저에게도 약령시장은 생경한 이름이었습니다.
한약재 시장이라는 말을 듣고는 경동시장 아닌가? 하는 의문이 들었는데 아마 저처럼 이해하는 분들이 꽤나 많은 모양입니다.

인터넷 포털사이트에서 경동시장을 검색하면 약령시장을 내포하는 글들이 많이 나옵니다. 그래서 약령시장을 소개하기에 앞서 약령시장을 제대로 인식시키는 것이 급선무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약령시장과 경동시장을 확실히 알려주마!


청량리에서 제기동으로 이어지는 상권을 살펴보면 위 지도와 같습니다.
사실 하나의 시장이라 해도 무리가 없을만큼 청량리시장과 경동시장은 경계없이 맞닿아 있으며 경동시장과 서울약령시장의 경우도 차도를 사이에 두고 있을 뿐입니다.

결국 그 경계라는 것은 상인회가 달라 이름이 다를 뿐 소비자에게는 큰 의미가 없다는 것이지요.

사실 서울약령시와 경동시장도 하나의 시장이었습니다. 아니 경동시장에서 서울약령시가 특화 시장으로 분리되었다고 보는 것이 옳을 것입니다.


경기북부와 강원도 농산물이 한 자리에 경동시장



경동시장은 경기북부와 강원도에서 열차를 통해 서울로 들어 온 농산물들이 청량리역 부근에서 자연스럽게 생겨 난 시장이었습니다. 현재는 축산물, 수산물까지 두루 갖춘 대형 재래시장으로 발달했습니다.


국내 최대규모의 한약재 시장, 서울약령시장


서울약령시는 우리나라에서 제일 큰 한약재 시장으로 국내 한약재 거래량의 약 70~80%를 차지한다고 합니다. 이곳은 조선시대부터 있던 것은 아니고 1960년대부터 한약재를 취급하는 상인들이 전국 각지에서 청량리역을 통해 모여 들고 종로에 있던 한약상들까지 모여들면서 생겨났다고 합니다.

본래는 경동시장 한약거리로 불렸다고 하니 경동시장과 하나였지만 1995년부터 서울특별시로부터 서울약령시로 지정되고, 2005년 국가에서 한방산업특구로 지정했다고 합니다.


그래서인지 약령시장은 한약이라는 특화된 시장이기는 하나 재래시장의 정취를 느끼기는 어려웠습니다. 대부분 햔약상점들도 점포들로 이루고 있고 간판이나 내부 공간이 현대화 되어 잘 정비된 느낌입니다.


■ 이제 경동시장과 서울약령시장을 확실히 구분하실 수 있겠지요?

하나의 시장에서 한약재라는 특화시장으로 약령시장이 분리된 거랍니다. 약령시라는 의미가 본래 각종 약재를 교환하거나 매매하는 의미가 있다고 해요.

여전히 경동시장이라고 부르는 분들이 많지만 앞으로는 제대로 된 이름을 불러주어야겠지요? ^^
그래도 약령시장, 경동시장, 청량리시장 등 다양한시장이 인접해 있다는 건 소비자들에게 구매욕구를 일으키는 매력적인 요소이네요.


 

지도를 클릭하시면 위치정보를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하얀잉크의 해피컨텐츠 100만 돌파 소박한 나눔이벤트
  • 경동시장과 약령시장의 차이를 알것 같습니다.
    지나다니면서 약령시 대문은 자주 봤던것 같네요~~

    • 저도 언젠가 지나가며 약령시 대문을 보고 낯설었거든요. 제가 인근에 살았던 당시는 서울약령시로 지정되기 전이라 저런 문도 없었거든요 ^^

  • 제목만 보고 경동시장은 잘 알지만 약령시장이 어딘가 궁금했었어요..
    지도를 보니 저도 갔었던 곳이었네요..^^

  • 이런 시장도 있군요...
    ㅎㅎㅎ
    서울에 살면서도...이렇게 큰 시장은 안가서요...
    덕분에 잘 보고 갑니다~
    즐건날 되세요^^*

  • 오!! 저도 경동시장을 생각했는데.. 전혀 다르군요!!!
    가끔씩 다니는데, 언제 시간 내어 한번 가봐야겠습니다^^
    소개해주시는 지도를 보니... 조금 뜬금없지만.. 가까이에 있는 쭈꾸미집이 생각나네요~
    날씨가 많이 풀렸습니다. 행복 가득한 수요일 오후 되시기 바랍니다^^

    • 아 혹시 제기동의 그 유명한 쭈구미집 말인가요?
      전 정확한 위치 모르는데 아내가 사온 거 먹고 입에 불나는 줄 알았습니다. 근데 엄청 유명하다고 하더라구요 ㅎㅎ

  • 이제 약령시장과 경동시장 확실히 구분하겟는데요^^

  • 제기동역 지나가면서 약령시장을 보긴 했는데 제겐 너무 먼 곳이네요 ㅎㅎㅎ 한약재가 늘어져있는 모습이 인상적이었어요~

    • 수원과 강남을 오가시다 보니 아무래도 그렇겠네요^^
      날이 좀 포근해지면 한약 지으러 한번 가보세요 ㅎㅎ
      각종 몸에 좋은 건 다 있다네요~

  • 앗! 다른 시장이었다니! 새로 안 사실이네요.
    인접해있어서 구분 없이 구경을 했었던 기억이 나는데...
    제대로 알고 다시 한 번 구경하러 가야겠습니다. :)

    • 맞아요. 아마 그게 대부분 사람들의 생각일 것 같습니다.
      저도 그랬구요. 사실 시장을 이용하는 입장에서는 크게 중요하지 않은 부분인데 시장을 소개하려니 딱 막히더라구요 ㅎ

  • 약령시장과 경동시장과 다른 시장이었군요.
    지금까지 위치적으로 같은 시장을 다르게 부르나 했네요.

    • 경동 약령시장이라고 부르기도 한다는데 엄연한 명칭은 서울약령시(장)가 맞습니다. 예전에는 경동 한약거리라고 불리었다네요.

  • 저도 헷갈려 하던 1인이었는데...
    덕분에 잘 알아가요 ㅋㅋㅋ

    • 90년대 후반에 약령시 명칭이 생기고 2000년대 들어 특화지구로 지정되다 보니 아직 그냥 경동시장이라 부르는 분들이 많지요 ^^

  • 제기동 경동시장에서 한약 사먹는것 내지는 약짓는거 매우 조심하세요. 80%이상이 한의사나 한약업사 면허대여 하여 운영하는 곳입니다. 한의사는 월급받고 처방하지만 실제 처방은 면허대여 사무장이 처방하고 진료합니다. 한의사 원장외에 다른 사람이 내부에서 상담해준다거나 약사나 한약사라고 하거나 도소매업오래한 사람이 상담해줄때 꼭 의심해보세요.
    이런방식으로 대다수의 소비자들이 피해를 입고있습니다. 약사및 한약사는 한의원에서 일하는 경우가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