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Life/일상다반사

블로그 복귀인사, 임시휴업은 없습니다

지난 수요일 아내의 출산소식을 듣고 허겁지겁 병원으로 달려간 이후 가장 답답했던 것이 인터넷 사용이었습니다. 그 정신없는 와중에도 노트북은 챙겨갔는데 병원에 인터넷이 안되더군요.

할 수 없이 며칠 간 블로그가 삐그덕 거렸습니다.
 
어느 정도 예상은 했습니다. 첩첩산중 시골병원이기도 하지만 대부분의 병원들이 Wi Fi를 지원하지도 않고 무선인터넷 조차 남김없이 락을 걸어놓습니다. 이건 반드시 개선되어야 하는 사항으로 병원에서 환자나 보호자가 사용할 수 있는 무선인터넷이 반드시 지원되어야 한다고 봅니다.

그럼에도 3일이상 임시휴업은 할 수 없어 하얀잉크의 눈물겨운 포스팅이 계속되었습니다. 노트북에 미리 적어두고 아이폰 테더링으로 쏜살같이 포스팅 했습니다. 1일 1개 포스팅의 원칙을 지키기 위해 한번에 여러 개의 포스팅을 올리면서 예약발행으로 분산시키기도 했습니다.

열악한 환경에서도 출산 당일 출산소식을 올린 포스팅은 다음뷰 베스트로 선정되기도 했습니다. 기쁜 소식을 아내에게 전하자 누워있던 아내, 혀를 끌끌 찹니다.


가장 안타까운 것은 이웃 님들의 댓글에 답을 할 수 없는 것이었습니다. 이웃방문도 어려웠습니다. 1층
로비에 동전넣고 1000원에 40분 동안 할 수 있는 인터넷 데스크가 있는데 자리경쟁이 얼마나 치열한지 자리 차지하기가 쉽지않더군요. ㅎ 그나마 USB 메모리스틱도 지원하지 않습니다.

어쨌든 기나긴 시간을 지나 오늘부터 복귀합니다.
아내는 혈압이 높아져 며칠 더 입원해야 합니다. 돌아가는 발걸음이 가볍지는 않지만 다시 이웃 님들 만날 생각하니 손이 근질근질 하네요.

병원이 청평 호반에 위치하고 있는데 아침에 잠시 산책을 나서면 얼마나 상쾌하고 경치가 장관인지 미약한 아이폰 카메라로 찍었는데도 보기 좋네요.

그 경치 함께 보여드리면서, 곧 찾아뵙겠습니다. ^^





아름다운 경치의 청평 호반
 
  • 그동안 뜸했더니 반가운 소식도 있었고 잠시 활동도 못하고 계셨군요..
    어쩐지 다음뷰 글소식에서 볼 수 없더라구요..
    출산 진심으로 축하드려요..^^

  • 오오! 얼마를 쓰셨을지 궁금해집니다.
    병원의 컴퓨터는..초 눈치작전이지요. ^^;
    옛날 기억이 납니다. 자리싸움하던~

    • 딱 한번 아침일찍 가서 자리차지 했답니다. 소춘풍 님도 아시는군요. 뒤에 사람 서있으면 동전넣기도 눈치보여요 ㅎㅎ

  • 눈물겨운 포스팅의 연속이었군요.
    저도 시골가면 포스팅에 어려움이 겪곤 하지요

    • 정말 눈물겨웠습니다. ㅎㅎ 탐진강 님도 시골에서 어려움을 겪으셨군요. 어려움 속에서 쓴 포스팅이 많은분들의 주목을 받을땐 더욱 기분이 좋죠 ^^ 주말 마무리 잘하세요

  • 블로그 중독이세요 ㅋㅋㅋㅋㅋ
    저도 할말은 없습니다만 ;;
    여튼, 언니(?)님, 얼른 건강하게 아이와 함께 퇴원하시길 바라겠습니다

    - 그나저나 전 블로그 댓글 달때 이웃님의 남편, 아내 분을 뭐라 불러야 할지 늘 난감합니다 ㅠㅠ
    아내님, 와이프분 <- 왠지 어색하고
    언니 <- 언제 봤다고? 싶고... 말이죠 ㅠ

    • 중독인가 봅니다. ㅎㅎ 우리들 모두... 언니든 찐이엄마든 아내든 와이프든 안사람이든 뭐든 괜찮아요 ^^ 염려해주셔서 감사합니다.

  • 그저 존경스러울 뿐..@.@ 저는 주말지나면서 작심 3일만에 완전 무너졌어요..ㅠㅠㅋ

  • 바쁘신 중에도 열정이 대단하십니다.
    지난 달에 블로그에 소홀했는데 저도 마음을 다잡아야겠어요 ㅎㅎ
    참, 늦었지만 -아마도 지난 번에 축하드리지 못한 것 같아서요 ^^:- 둘째 공주님 탄생을 축하드립니다.
    부인께서 얼른 회복하시고, 따님도 예쁘게 자라나기를 기원합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