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day
221
Total
5,694,629
관리 메뉴

하얀잉크의 해피컨텐츠

북촌여행 연재, 삼청동지나 팔판동 슬로우 골목여행 본문

북촌LIFE

북촌여행 연재, 삼청동지나 팔판동 슬로우 골목여행

하얀잉크 2016.04.27 16:43

연재북촌주민 하얀잉크의 북촌이야기

북촌의 팔판동을 아시나요? 느리게 걷는 골목여행


북촌은 아시다시피 경복궁과 창덕궁 사이의 동네인데 그 작은 땅덩어리도 여러 개의 동(洞)으로 나뉜다. 우리가 흔히 부르는 삼청동도 자세히 보면 삼청동, 팔판동, 안국동, 소격동, 화동, 사간동, 송현동으로 나뉘는 것처럼. 워낙 규모가 작다 보니 행정 민원은 삼청동 주민센터에서 일괄 처리하지만 엄연히 저마다 유서 깊은 동네이다.


특히, 삼청로를 따라 삼청동과 맞닿아 있는 팔판동은 여덟 명의 판서가 살았다고 하여 유래되었다는데 궁궐 옆에 위치했으니 충분히 그러고도 남았으리라. 또한, 조선시대부터 팔판동이라 불렸다는 것을 짐작할 수 있다. 최근에는 옛것과 새것, 한옥과 현대식 건물이 어우러져 인기가 높은 팔판동 골목을 날씨가 좋던 지난 봄날 거닐어 보았다.







먼저 삼청동으로 넘어가는 길. 돈미약국 사이 골목으로 넘어갈 수도 있지만 복잡한 인파를 피해 삼청공원을 경유하는 길을 택했다. 북촌로가 정겨운 이유는 사시사철 푸른 소나무 가로수길이 펼쳐지기 때문이다. 소나무는 꾸준한 관리가 필요해 가로수로 삼기 쉽지 않은 것으로 안다. 


가로수 넘어 겹겹이 쌓인 한옥이 인상적이다. 19세기말에 지어졌다는 김형태 가옥과 한옥치과 이해박는집도 카메라에 담았다. 이해박는집은 김영환 전 과학기술부 장관을 지낸 김영환 원장이 대표원장으로 있는 치과인데 입구에 보면 오래된 흑백사진을 볼 수 있다. 이해박는집이라 씌인 우리나라 최초의 치과 간판이다. 물론 이 곳이 최초의 치과는 아니고 사진에서 아이디어를 얻어 이름을 지었다 한다. 그래도 최초의 한옥치과가 아닐까 싶다.






삼청공원에서 삼청동으로 내려가는 길. 날씨만 맑았다면 인왕산에 만발한 벚꽃이 한 눈에 들어왔을텐데 황사 탓인지 미세먼지 탓인지 아쉬움에 터벅터벅. 사진은 없지만 북촌에서 벚꽃구경 한다면 삼청공원도 빼놓을 수 없는 명소이다.




▲ 삼청동 맛집하면 빠지지 않는 단팥죽집.




▲ 이제는 북촌의 일상 풍경이 되어 버린 한복 입은 관광객.





삼청로를 따라 걷는 삼청동은 언제나 사람들의 발길로 분주하다. 대표적인 삼청동 맛집으로 불리는 삼청동 수제비 집 앞에는 언제나 대기줄이 늘어서 있고 한복을 입은 관광객들의 모습은 이제 북촌에서 볼 수 있는 흔한 풍경이 되었다. 아직 맛은 보지 못했지만 서울서둘째로잘하는집의 단팥죽은 꼭 먹어봐야 한단다.





슬로우 골목여행, 팔판동 골목을 걷다


천천히 걷다 보니 이제야 팔판동 골목길로 접어 든다. 국무총리 공관을 지나 우측 골목으로 들어서면 된다. 삼청동으로 아는 분들이 많지만 삼청로를 따라 대략 삼청파출소까지의 경복궁 옆 동네가 팔판동이다. 아기자기 하고 트렌디한 카페나 상점은 삼청동을 지나 팔판동에도 불었다. 최근들어 부쩍 눈에 띄는 곳들이 늘면서 발길하는 사람들의 수도 늘었다.







20년이나 됐다는 재즈클럽 <라끌레>와 부쩍 찾는 이들이 눈에 띄는 <식빵으로대동단결>. 같은 골목에서 10여 미터 떨어진 곳에 위치한 <크림빵으로 대동단결>도 라임으로 볼 때 같은 계열(?)의 브랜드로 보인다. 밀크식빵의 두 번째 작품이라네.








화려한 컬러로 눈길을 사로 잡는 가게들도 많다. 곳곳에 한옥만 아니라면 외국에 온 듯 이국적인 느낌이 강하다. 묘하게 전통적인 이미지와 어우러져 그냥 걷기만 해도 눈이 즐거운 골목이 팔판동길이다. 소박하지만 마음을 사로잡는 카페나 게스트하우스가 곳곳에 숨어 있으니 안쪽 골목도 들어가 볼 것을 권한다. 단, 시끄럽게 떠들거나 주민들에게 피해를 주지 않도록 주의할 것.







청와대로 향하는 길을 따라 오르면 팔판동이 한 눈에 내려다 보인다. 청와대를 따라 심어진 벚나무에 벚꽃이 만개했다. 오르다 보면 경찰들이 삼삼오오 지키고 있는데 검문하지 않으니 쫄지 말고 올라가도 된다. 참, 사진으로 담지 못했지만 팔판동에는 정육점이 하나 있는데 동네에서 쉽게 볼 수 있는 정육점의 모습이지만 북촌에 두 개밖에 없는 팔판정육점이다. 다른 하나는 북촌로 재동초등학교 건너편에 위치한 충남정육점이다.


▶ 관련글 - 북촌과 정육점


요즘 걷기에 참 안성맞춤인 날씨이다. 금새 여름으로 접어들텐데 더 더워지기 전에 북촌나들이 겸 천천히 팔판동 골목을 걸어보면 어떨까? 다음 편에서는 개인적으로 좋아하는 팔판동의 명소 하티스트를 소개할까 한다.



■ 하얀잉크의 북촌이야기


▷ 2015/01/11 - 북촌주민 하얀잉크의 북촌이야기 연재를 시작하며

▷ 2015/01/15 - 북촌이야기 연재, 북촌이 정확히 어디인가요?

▷ 2015/01/20 - 북촌이야기 연재, 북촌마을 커피전문점들의 치열한 커피전쟁

▷ 2015/01/26 - 북촌이야기 연재, 북촌 계동 중앙탕 46년 역사 뒤로 사라지다

▷ 2015/01/28 - 북촌이야기 연재, 시간이 멈춘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계동골목길

▷ 2015/01/31 -  북촌여행 연재, 고궁의 설경 맛보는 경복궁-창경궁 겨울 야간개장

▷ 2015/02/03 -  북촌여행 연재, 4대궁 활짝~ 종로구민 관람료 반값 할인

▷ 2015/02/09 -  북촌여행 연재, 서태지 소격동 벽화는 왜 사라졌을까?

▷ 2015/02/18 -  북촌여행 연재, 화제드라마 <미생> 장백기도 북촌 주민이었다?

▷ 2015/03/05 -  북촌여행 연재, 북촌 계동 맛집 전다(田多)의 건강한 한 끼

▷ 2015/03/08 - 북촌여행 연재, 계동길 숨은맛집 밀과 보리 어머니의 손맛

▷ 2015/03/16 - 북촌여행 연재, 게스트하우스 정보- 근대문화유산 배렴 계동 가옥

▷ 2015/03/17 - 북촌여행 연재, 게스트하우스 정보- 계동 두 게스트하우스

▷ 2015/03/23 - 북촌여행 연재, 한용운 선생 숨결 깃든 게스트하우스 만해당

▷ 2015/03/31 -  북촌여행 연재, 공방나들이 1탄 한국황실문화갤러리

▷ 2015/04/02 - 북촌여행 연재, 공방나들이 2탄 한상수 자수전시공방

▷ 2015/04/09 - 북촌여행 연재, 식목일 맞이 복정터 꽃밭 가족봉사 후기

▷ 2015/04/10 - 북촌여행 연재, 삼청공원 숲속도서관에도 생긴 가족텃밭
▷ 2015/04/16 - 북촌여행 연재, 북촌 벚꽃축제는 중앙고 캠퍼스 추천
▷ 2015/04/22 - 북촌여행 연재, 힐링캠프 김상경이 가이드 한 북촌골목여행

 2015/04/28 - 북촌여행 연재, 북촌골목여행 월요일은 추천하지 않는 이유

▷ 2015/05/04 - 북촌여행 연재, 공방나들이 3탄 5대 가업의 전통 금박연

▷ 2015/05/19 - 북촌여행 연재, 공방나들이 4탄 가회민화박물관/공방

▷ 2015/05/22 - 북촌여행 연재, 주차Tip 무료주차장 및 주차요금 정보

▷ 2015/06/02 - 북촌여행 연재, 북촌 숨은명소 석정보름우물의 두 얼굴

▷ 2015/06/10 - 북촌여행 연재, 계동에 세종대왕이 세운 600년된 보물찾기

▷ 2015/06/21 - 북촌여행 연재, 비오는 날 북촌 출사를 떠나야 하는 이유

▷ 2015/06/25 - 북촌여행 연재, 젠틀몬스터 쇼룸 변신한 계동길 중앙탕... 그 후

▷ 2015/10/21 - 북촌골목여행 연재, 2015 북촌영화산책 '쉘위워크'

▷ 2015/11/25 - 북촌여행 연재, 가회동 100년 한옥 백인제 가옥 탐방/무료 개방

▷ 2016/01/31 - 북촌이야기 1년! 구독자 4천명 돌파 감사합니다

▷ 2016/03/01 - 북촌여행 연재, 삼일절 3.1 독립운동 정신이 깃든 중앙고

▷ 2016/03/15 - 북촌여행 연재, 험난했던 외국인관광객과의 에피소드

▷ 2016/03/18 - 북촌골목여행, 디지털 힘이 다시 연결해준 기막힌 인연

▷ 2016/03/22 - 북촌골목여행, 북촌에 봄이 오다 한적한 별궁길 걷기

▷ 2016/04/08 - 북촌골목여행, 서울의 숨겨진 벚꽃명소 정독도서관, 중앙고

▷ 2016/04/23 - 북촌라이프, 무료나눔 하는 서촌의 좋은 이웃을 소개합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0 Comments
댓글쓰기 폼